카테고리

전체 (763)
PAVLO GUIDE (2)
HP ZONE (173)
CONSUMER | HOME (358)
COMMERCIAL | SMB&ENTERPRISE (124)
ENJOY PAVLO (101)

최근에 달린 댓글

'하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년 10월 24일 [사라제시카,파블로's] 호롤로우 13th! 부산 국제 영화제_2 by PAVLO Manager (56)
CONSUMER | HOME/LIFE with IT 2008년 10월 24일 02시 18분 Posted by PAVLO Manager
여행을 좋아하고 많이 다닌 사람들이
그렇지 않은 사람들과 다른점은
짐가방이 가볍다는 것,
필요한 것만 쏙쏙 넣고 다닌 다는 것 말고도-

이제는 노트북과 디카를 항상 챙겨갖고 다닌다는것
까지 필수 항목으로 넣어야 하는 세상이다.

본 것을 찍어야하고,
찍은 후에는 노트북에 사진을 옮겨야하고,
옮긴 사진들은 싸이 혹은 블로그에 올리는 것이 우리의 수순.

더이상 늦게 올린다고 핍박받지 않아도 된다.
바로 올리면 되니까!

우린 엄연한 노트북족이니깐,
특히 파빌온!(필자는 거의 러버급)

국제영화제를 찾아다니는 사람이 어찌나 많았던지,
조금만 늦게일어나도 10시 30분쯤엔 영화가
모두 매진이 되었다.


본 영화중 가장 기억에 남았던 두 영화!

김기영 감독의 '하녀'
세르게이 모크리츠키 감독의 '사랑의4중주'

'사랑의 4중주'는 감독의 미장센에 엄청난 충격을 받았는데,
미장센이 정말 감각적이고 세심했다고 정말 뼈저리게감동받았다.
그래! 내가 추구한 미장센은 이것이었어!!


'사랑의 4중주'를 검색해보니 평들이 평이했지만,
어떤이의 블로그에 쓰인 말을 인용해 보자면,

처음에 안내책자만 봤을 때는 흔히 옴니부스식으로 구성된 영화 - 서로 연령대와 갈등관계에서 차별화된 4가지 사랑 이야기, 그러나 결국엔 '사랑만세!'로 끝나는 - 정도일까, 싶었는데 이건 솔직히 말하면 안드로메다 무정차 직행 티켓이었다. 사랑은 단면적이고 일반적인 것이 아니라, 다면적인 동시에 심층적이고 항상 주관적인 것이다.
in http://onceu.egloos.com/944027

궁금하면 검색해보시라.

또한,
김기영 감독이 돌아가신지 10주년이 되는 2008년은
그를 추모하는 여러가지 행사가 있었지만,
올해의 마지막 행사로 부산국제영화제에서
'하녀'의 디지털 복원판을 틀어주기로했다.

엄앵란 여사가 주름 하나 없는 뽀얀얼굴의 여직공으로 나오고,
글쎄,, TV CF에서 보이던
커피를 음미하던 안성기 아저씨가!!

8살짜린지 10살짜린지 고만한 애로 나오는것이다.
그렇다. 이것은 60년대 영화였다!

한국의 히치콕이라고 생각하는 나는!
이 영화를 보며 얼마나 밤잠을 설랬던가!
그런데!!
뜨겁게 회자되었던 그 영화를 볼 수 있게 된 것이다.
깨끗한 화면으로 말이다.



김기영 감독의 이 영화는
마틴 스콜세지 재단에서
후원해 복원되었다. 그만큼 세계에서도 인정받는 작품.
궁금하면 클릭!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 ··· 01984885)

영화를 참 인상적으로 봤는데,
더 인상적이었던 사실은!

밤에 횟집에서 술을 먹고선
해운대 거리를 거닐고 있는데,
아니이런?!

그 맹랑하게 연기잘하던꼬맹이
안성기가 아니던가?!
횡단보도에 뒷짐을 점잖게 쥐고 서 계신 것이다.

팀366님의 블로그에서 데려온 사진!
이 당돌한 꼬맹이가,,


이렇게 중후한 멋을 내고 서계시다니,
기분이 이상했다.
술김에(?) 가서 말을 걸어보았다.

"안녕하세요?"
-안녕하세요?

"오늘 김기영의 하녀 봤어요!"
-아 오늘 상영했나요?

"네! 너무 연기를 잘하시던데요?"
-(웃음)감사합니다.

단 3마디의 짧은 대화였지만,
정말 푸근하고 그 멋스러운 중후한 이미지를
잊을 수가 없었다.

56세의 그에게 꼬맹이 시절의 연기를
칭찬하는게 아이러니했지만,


그 후로 우린 백사장가서 맥주를 마셨다~!
캬아~
백사장에서 우리 옆에서 놀던 오ㅣ국인들과
어느새 또 친구가 되었다.

내가 HP의 블로거라고했더니
그들 모두 놀라워했다
나 이런사람이야!!+_+

참,
PIFF 메인 컨테이너가 해운대에 설치되어있는데
참 재밌는 사실은ㅋㅋㅋ


그 컨테이너에 엄청크게
PAVILLION이라고 쓰여있는 것이다!


이 사진에선 잘 보이지 않지만,
정말 재밌었다.

함께 간 HP관계자분께
HP에서 스폰했냐고 물었더니
아니란다. 저 건물이름이 파빌리온이란다.

재밌다 ㅋㅋㅋㅋ
역시 파빌리온은 재밌다!
어디에나 있구나, 심지어 부산국제영화제
메인 컨테이너박스에도!!

이상,
사라 제시카 파블로 였습니다!!
더 많은 이야기는 3탄에서 계속됩니다!!
XOXO, 있다봐잉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er profile
author image
한국 HP 프린팅 퍼스널 시스템 그룹의 공식 블로그입니다.
HP 데스크탑, 노트북, 태블릿, 하이브리드 PC, 올인원 PC 및 워크스테이션에 대한 정보를 함께 나눠요.

"LIFE with IT"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8년 10월 24일 02시 18분 2008년 10월 24일 02시 18분



TRACKBACK :: http://pavlo.kr/trackback/15

  1. Http://Shenball.Com/

    Tracked from Http://Shenball.Com/  삭제

    PAVLO :: [사라제시카,파블로's] 호롤로우 13th! 부산 국제 영화제_2

    2014년 09월 10일 20시 30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