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전체 (763)
PAVLO GUIDE (2)
HP ZONE (173)
CONSUMER | HOME (358)
COMMERCIAL | SMB&ENTERPRISE (124)
ENJOY PAVLO (101)

최근에 달린 댓글

CONSUMER | HOME/REVIEW 2011년 01월 19일 10시 17분 Posted by PAVLO Manager

HP WE 2기가 전하는 생생한 HP WE활동 이야기!!

지난해 8월, 기존 싸이월드에만 익숙해 있던 대학생들 사이에
트위터, 페이스북, 블로그와 같은 새로운 플랫폼의 SNS 열풍이 불었습니다. 단순한 유행을 넘어서 하나의 문화로 자리잡게된 SNS를 더욱 깊이 이해하고 이에 대한 전문 역량을 키우고 싶었던 그 때, 마침 HP에서 PAVLO W.E Program을 모집한다는 소식을 접하게 되었습니다.

기업의 온라인 커뮤니케이션 전략을 직접 경험하고 실행해볼 수 있는 절호의 기회였기에 1차 서류심사에서부터 에디팅테스트, 면접, 교육활동 까지의 과정에 최선을 다했고 9월 부터 시작된 HP PAVLO W.E. Program은 어느새  활동이 거의 마무리 되는 시점에 이르렀습니다. 벌써 3기 모집이 진행되고 있으니 PAVLO 프로그램과 함께 시간이 정말 빠르게 흘러 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짧다면 짧고 있고 길다면 길었던 지난 5개월간의 활동을 되돌아 보니, 벌써 입가에 미소부터 지어집니다. 물론 나름대로의 힘든점도 있었고 학교 생활과 병행해야 했기에 바쁘기도 했지만, 그만큼 많이 배우고 PAVLO 2기 친구들과 함께 다양한 추억을 만들수도 있었기에 분명 제 삶에서 값진 경험으로 남을 것입니다. 저희를 이어서 PAVLO W.E. 3기에는 어떤 분들이 새롭게 선발되어 끼와 열정이 넘치는 활동을 보여주실지 정말 기대가 되네요^^

PAVLO W.E. Program 3기 모집은 1월 12일부터 23일까지 진행되며 활동에 관심을 갖고 계시거나 혹은 지원할지 말지를 두고 망설이고 계시는 분들이 계시다면,  PAVLO W.E. 2기 활동자로써 '용기내어 꼭 한번 지원해 보세요!' 라고 적극 권해드리고 싶습니다.

사실 저도 작년 2기를 모집할 당시, 에디팅 테스트에 대한 부담감과 면접에 대한 두려움에 지원을 망설이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지금와서 생각해보면 그 당시 테스트를 열정을 다해 준비하고, 다수의 기업 면접관분들과 1미터 남짓 떨어진 가까운 거리에서 오랜 시간 면접기회를 가졌던 것 자체가 제 자신에게 큰 경험이었습니다. 지원 자체로도 값진 경험을 할 수 있는, 수 많은 대학생 프로그램 중 몇 안되는 진정성을 가진 프로그램이라고 자신있게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블랙아이드피스 DJ 클럽 파티와 영종도 겨울엠티의 추억

SNS라는 같은 관심사를 가진 다양한 학교/학과 출신의 동기들을 만나 친해지고, 기업 실무에 관한 새로운 것을 배우고, 갖가지 활동에 참여하며 새로운 추억을 만들어 나갈 수 있었다는 것 또한 HP PAVLO W.E. 활동을 권해드리는 이유 중 하나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러 활동들 중에 특히나 기억에 남는 두 개가 강남 클럽 '앤써'에서 진행 되었던 'HP ENVY14 와 함께하는 블랙아이즈 피스DJ 파티''을왕리 엠티&워크샵' 이었습니다. 클럽 파티에서는 힙합뮤지션 조PD님과 미모의 여성DJ 박윤정님 그리고 블랙아이즈피스의 DJ인 MOTIV8을 직접 만나 밤새도록 뜨거운 열기의 파티를 즐겼는데요, 딱딱하기만 할 것이라는 기업 대학생 활동의 선입견을 확실히 깨는 기회였습니다. 을왕리 엠티&워크샵에서는 그동안 정들었던 PAVLO 동기들과 맛있는 조개찜도 먹고, 다양한 프로그램 및 게임을 즐기면서 멤버들간의 우정을 돈독히하고 활동이 끝나도 서로간에 계속 연락을 이어갈 것을 확인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즐거웠던 HP WE 프로그램의 다양한 매력포인트 !!

HP 여의도 본사에서 엔지니어님에게 직접 듣는 다양한 HP의 IT제품 교육 시간 과 다양한 직책의 실무자 분들로 부터 기업 온라인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에 대한 정보와 교육은 절대 어디서도 하지 못할 귀중한 수업이었습니다. 교육이 끝난 후 이어지는 식사자리에서 실무자님들과 대화도 나누고 기수들과 단합의 자리도 마련되며, 가끔씩 맛집 번개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는 사실도 빼놓을 수 없는 HP W.E. 활동의 매력이였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무엇보다도, 하루가 다르게 발전해가는 다양한 HP의 제품들을 굳이 구매하지 않고도 다양하게 사용해볼 수 있다는 사실이 IT 기기에 관심이 많은 제게는 축복과도 같았습니다^^  평소 음악감상을 좋아했기 때문에 닥터드레 헤드폰이 번들로 제공되는 음악감상용 노트북 Envy14 비츠에디션 사용해 볼 수 있었고, 여행다니기를 좋아하는 마케팅팀의 막내는 HP의 초미니 노트북 MIni210을 여행 내내 휴대하며 유용하게 사용해 보는 등 많은 PAVLO 동기들이 평소 궁금했던 HP제품을 다양하게 사용해 보았답니다.

5개월간의 수 많은 경험들을 한 포스팅에 녹여 내기에는 턱없이 부족하군요. 지난 PAVLO W.E. 2기 활동을 아주 간략히 돌아 보았는데요,  PAVLP 3기에는 저희보다 더 뛰어난 실력과 열정을 갖춘 분들이 많이 지원 하셨으면 좋겠습니다. 분명히 얻을 것이 많고 배울 내용이 가득한 활동이기에 자신있게 추천드릴 수 있습니다^^ 3기에 뽑히신 분들과의 만남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을게요!

그럼 추운 날씨에 모두들 감기 조심하시고 다음에 더 재미있는 이야기로 찾아뵙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er profile
author image
한국 HP 프린팅 퍼스널 시스템 그룹의 공식 블로그입니다.
HP 데스크탑, 노트북, 태블릿, 하이브리드 PC, 올인원 PC 및 워크스테이션에 대한 정보를 함께 나눠요.

"REVIEW"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1년 01월 19일 10시 17분 2011년 01월 19일 10시 17분



TRACKBACK :: http://pavlo.kr/trackback/47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은댕  수정/삭제  댓글쓰기

    엠티 사진은 없나요?^-^
    대학생이라면 너무나 매력적인 유혹인데요.
    3기의 활동도 기대가 됩니다.

    2011년 01월 19일 10시 24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엠티 사진은 너무 많은 분들이 노출을 꺼리셔서 차마 못올렸습니다^^; 이해해 주세요ㅎㅎ

      2011년 01월 19일 14시 21분
  2. 니자드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기 블랙아이즈 파티때는 자더 갔었습니다. 잼있었죠. 많은 분들이 지원하시길 바랍니다^^

    2011년 01월 19일 10시 28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니자드님도 오셨었군요! 어쩌면 뵈었을지도 모르겠네요ㅎㅎ

      2011년 01월 19일 14시 21분
  3. 이야기캐는광부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정말 알차고 재미난 활동일 것 같습니다.^^

    2011년 01월 19일 10시 33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참여하실 수 있다면 꼭 참여 해 보시라고 권해드리고 싶습니다^^

      2011년 01월 19일 14시 22분
  4. 꽁보리밥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동안 안보인다 했더니 좋은 경험하고 왔군요.
    소셜 어려워 보이지만 막상 부딪히면 어렵지 않은....
    빨리 해야 되는데..ㅎㅎ

    2011년 01월 19일 19시 38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SNS란게 쉬운듯 하면서도 복잡하고 어렵기도 합니다^^;

      2011년 01월 20일 10시 41분
  5. แทงบอลออนไลน์  수정/삭제  댓글쓰기

    Great goods from you, man. I've understand your stuff previous to and you're just too great.
    I really like what you've acquired here, certainly like what you are stating and the way in which you say it. You make it enjoyable and you still care for to keep it wise. I cant wait to read much more from you. This is really a wonderful website.

    2013년 03월 22일 11시 40분
  6. แทงบอลออนไลน์  수정/삭제  댓글쓰기

    I am regular reader, how are you everybody? This
    paragraph posted at this web page is really nice.

    2013년 03월 22일 21시 16분
  7. dafiti  수정/삭제  댓글쓰기

    I used to be suggested this blog by means of my cousin. I'm no longer certain whether or not this submit is written through him as nobody else realize such distinctive about my trouble. You're incredible!
    Thank you!

    2013년 04월 08일 22시 07분
  8. Jacob Hsu  수정/삭제  댓글쓰기

    Gotta say, that painting might not have translated right into a tattoo quite properly. Just appears like a technicolor vomit really.

    2014년 04월 11일 21시 00분
  9. Dennis Bhairo  수정/삭제  댓글쓰기

    Real Private Home xxx Clips http://homexclips.blogspot.com/

    2014년 05월 31일 16시 19분
  10. BHW  수정/삭제  댓글쓰기

    I am really impressed with your writing skills and also with the
    layout on your blog. Is this a paid theme or did you customize it yourself?

    Anyway keep up the nice quality writing, it's rare to see a nice blog like this one
    today.

    2017년 04월 17일 05시 08분
  11. BHW  수정/삭제  댓글쓰기

    Yesterday, while I was at work, my sister stole my apple ipad and tested to see
    if it can survive a twenty five foot drop, just so she can be
    a youtube sensation. My apple ipad is now destroyed and she
    has 83 views. I know this is entirely off topic but I had to
    share it with someone!

    2017년 04월 17일 08시 03분
  12. manicure  수정/삭제  댓글쓰기

    Write more, thats all I have to say. Literally, it seems as though you relied on the video to make your
    point. You obviously know what youre talking about, why waste your intelligence on just posting videos to your weblog when you could
    be giving us something informative to read?

    2017년 04월 25일 08시 05분
  13. manicure  수정/삭제  댓글쓰기

    Thanks for sharing your thoughts about manicure.

    Regards

    2017년 04월 25일 20시 13분
  14. manicure  수정/삭제  댓글쓰기

    Yesterday, while I was at work, my cousin stole my iphone and tested to see if it can survive a twenty five foot drop,
    just so she can be a youtube sensation. My iPad is now broken and
    she has 83 views. I know this is totally off topic but I had to share it with someone!

    2017년 04월 29일 22시 50분
  15. manicure  수정/삭제  댓글쓰기

    Hi there, You've done a fantastic job.
    I'll definitely digg it and personally suggest to my
    friends. I'm sure they'll be benefited from this web site.

    2017년 04월 30일 02시 46분
  16. هتل ققنوس کیش  수정/삭제  댓글쓰기

    I'll immediately clutch your rss feed as I can't to find your e-mail subscription hyperlink or
    e-newsletter service. Do you've any? Kindly allow me know so that I could subscribe.
    Thanks.

    2017년 10월 26일 02시 40분
  17. Joma Jewellery a little  수정/삭제  댓글쓰기

    Regardless of more and more inexpensive prices and assurances
    of protected, gentle cleansing, I'd advise in opposition to using such machines.

    2018년 04월 09일 17시 17분
[로그인][오픈아이디란?]

◀ Prev 1  ... 395 396 397 398 399 400 401 402 403  ... 763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