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전체 (763)
PAVLO GUIDE (2)
HP ZONE (173)
CONSUMER | HOME (358)
COMMERCIAL | SMB&ENTERPRISE (124)
ENJOY PAVLO (101)

최근에 달린 댓글

HP ZONE/HP NEWS! 2010년 09월 16일 10시 35분 Posted by PAVLO Manager


화상회의부터 스마트홈까지, IT를 이끌어가는 실리콘밸리 HP본사 방문기!
인기 대학생 인턴십 프로그램 HP 글로벌 체험단 7기- HP 본사편2


사용자 삽입 이미지


회사부터 집까지 IT의 기술력이 미치지 않는 곳이 없습니다. (특히 실리콘밸리라면 IT의 파워가 무한대일 것 같은 느낌^^) 전세계 임직원이 참여할 수 있는 화상회의 시스템 헤일로부터 일체형 PC, HP Touchsmart, HP ENVY17로 최적화해 너무나도 똑똑해 손 댈 곳이 없는 스마트 홈까지. HP는 이 모든 것을 이끌어가고 있는 글로벌 회사라고 할 수 있답니다! 실리콘밸리 HP 본사를 구석구석 돌아보며
저희는 한 회의실로 안내 되었습니다. 그냥 회의실 인 줄 알았던 그 방에 들어가니, 이건~ 말로만 엄청 많이 듣던 화상회의실!! 들어가니 방에는 큰 디스플레이 4개와 그리고 디스플레이들을 둘러싸는 긴 부채꼴의 테이블이 있었는데요. 이것은 HP가 가지고 있는 화상회의 시스템 HALO(헤일로)라고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화상회의는 책이나 인터넷에서는 많이 보고 많이 들었는데요. 특히 요즘엔 그린IT가 이슈화되며 실제로도 많은 곳에서 이러한 화상화의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들었습니다. 하지만 실제로 해보는 것은 처음이라 이런 회의실을 보는 것 자체가 꽤 흥미롭고 신기했습니다.^^


함께 있는 것처럼 생생한 화상회의, HALO

들어가자 가운데 디스플레이에 앉아계신 2분의 선명한 모습이 눈에 들어왔습니다. 저희가 들어오자 화면을 통해 말을 걸으셨고, 한 명 한 명 소개를 부탁했습니다. 저희의 소개에 따라 고개를 끄덕여 주었고, 우리 소개와 그 리액션으로 봐서 시간의 차이가 거의 없는 것 같았습니다. 저희의 소개가 끝나고 나서 반대로 소개를 해주시고, 이 시스템에 대해 화상으로 직접 소개해 주셨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희는 궁금한게 생기면 질문을 했고, 즉시 마우스로 어떤 버튼을 눌러보라는 식으로 말씀해 주시며 저희가 직접 체험 할 수 있게 해주셨습니다. 컴퓨터 프로그램을 공유할 수 있냐고 묻자. 연결된 노트북을 통해 화면을 공유할 수 있다고 말해 주셨습니다. 실제로 옵션을 들어가자 상단에 위치한 디스플레이에는 상대편에 연결된 노트북의 화면이 떴습니다. 또 카메라의 확대/축소를 통해 상대방 쪽에 있는 작은 물체까지도 정확히 볼 수 있었습니다.

실제로 많은 기업들이 이 시스템을 활용하고 있으며, 그만큼 이산화탄소 배출을 줄이고 있다고 합니다. hilip Choi 이사님은 예전 이 시스템을 보시던 우리나라 한 항공사 회장님이 이 시스템을 보고 "비행기 손님이 줄겠다"는 농담 아닌 농담을 했다고 하셨는데요. 실제로 봐도 뛰어난 화면과 뚜렷한 목소리에 지연도 없고 하니 실제 회의 못지 않은 몰입도를 보여주는 것 같습니다. 아 그리고 이러한 실제 회의 못지 않은 분위기를 위해 기술적인 부분 뿐 아니라 회의실 벽 색깔까지도 세심하게 다 맞춘 것이라니 하니 그 세심함이 놀랍기도 합니다.


팜프리로도 된다! HP Smart Hom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처음부터 끝까지 계속 신기해하던 EBC에서 나와 저희는 HP가 디자인한 HP 스마트홈으로 이동하였습니다. HP 캠퍼스 내에 있는 스마트홈은 건물 안에 있는게 아니라 캠퍼스 안에 따로 진짜 주택이 한 채 있었는데요. 정말 실리콘밸리 전체가 IT화 한 느낌이 팍! 팍! 들었답니다. 집 앞에 가니 가이드 Josh 분이 반겨주시며 하나 하나 설명을 해주기 시작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들어가도 보기엔 현재와 비슷한 집이었습니다. 다만 집 곳곳에 HP 제품들이 놓여져 있었고, 그것들 하나하나 우리의 생활과 잘 연결점을 지으며 편리한 생활을 만들어 주고 있는 것 같았습니다. 현관 옆에는 작은 디스플레이가 붙어 있었는데요. 그것으로 집 밖을 볼 수 있었으며 거실의 조명, 블라인드, 그리고 집 안 방마다 경음악을 선택해서 틀 수 있었다. Josh는 저희를 위해 Norah Jones의 'Don't know why'를 틀어줬습니다~ 신기한 것은 이런 것들이 팜프리(Palm Pre)와도 연동이 되는 것이었다. 팜프리로도 조작하며 직접 보여주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주방으로 이동하니 방금 전 EBC에서 보았다. 일체형 PC, HP TouchSmart가 보였습니다. 일체형이라 선도 전원코드 밖에 없으며, 앞의 디스플레이에는 강화 유리라 강한 충격을 받아도 괜찮고, 물 묻은 손으로 만져도 괜찮다고 하니 주방에 놓여진 것은 다 이유가 있었습니다~ 또 TV가 나와 TV를 보며 요리를 할 수도 있고, 인터넷으로 통해 요리법을 볼 수도 있어 여러모로 유용한 주방용PC(?)인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각 방에는 곳곳에 신기한 물건들이 많았는데요. 가장 눈길을 끈 것은 바로 이것이었습니다! 아이들 방에 있는 모니터 세 대가 연결되어 있는 레이싱 게임 입니다! 고성능 노트북 Envy를 통해 이렇게 연결 할 수 있다고 하는데요. 전방만 보이는게 아니라 좌우가 다 보이데다 Dr.Dre 헤드폰으로 빵빵한 사운드까지 느낄 수 있어 더 흥미진진한 게임이 즐길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침실에는 대형 TV가 있었는데 지금은 안 만들지만 과거 HP에서 만들었던 TV라고 합니다. 이 TV는 미디어 센터 같은 역할을 해서 홈서버에 저장해 둔 사진, 음악, 그리고 각종 동영상을 볼 수 있었습니다. 마지막으로 이 모든 것들을 저장하고 자동으로 자료들을 백업하는 홈서버를 볼 수 있었습니다. 아 모니터 3대가 연결된 Envy는 얼마전 Pavlo에 포스팅이 올라왔었는데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HP 제품으로 잘 구성된 스마트홈~ 구석구석 편리한 구석이 많았고, 앞으로 팜프리를 더 많이 이용한다면 더 스마트한 홈이 나올 것 같은 기대가 듭니다. 이 스마트홈의 페이스북도 있으니 관심이 있으신 분은 한번 가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이렇게 모두 다 친절히 설명을 들은 뒤 Josh 분과 기념촬영과 감사의 악수를 한 뒤 우리는 집을 나섰습니다~ 우린 이제 어디로 가느냐! HP를 이끌어 왔다고도 볼 수 있는 R&D 담당 HP Labs! 로 향하였습니다~! 다음 포스팅에서 뵙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er profile
author image
한국 HP 프린팅 퍼스널 시스템 그룹의 공식 블로그입니다.
HP 데스크탑, 노트북, 태블릿, 하이브리드 PC, 올인원 PC 및 워크스테이션에 대한 정보를 함께 나눠요.

"HP NEWS!"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0년 09월 16일 10시 35분 2010년 09월 16일 10시 35분



TRACKBACK :: http://pavlo.kr/trackback/393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수정/삭제  댓글쓰기

    ENVY17에 모니터 3대 연결해서 하는 레이싱게임 탐나는데요? ㅋㅋ

    사진에보니 핸들까지 있는 풀셋인거 같은데.. 장난아니네요 ㅎㅎ

    2010년 09월 16일 16시 18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오늘 ENVY17 트위터 온에어로 보여드렸는데 못 보셨나봐요~ 포스팅으로 다시 보여드리도록 할게요^^

      2010년 09월 16일 18시 50분
    • HP 호감  수정/삭제

      저는 왜 단종된 hp TV가 더 탐이 나는걸까요;;;

      2010년 10월 03일 23시 08분
  2. Reignman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리콘밸리 본사도 방문하고
    HP 글로벌 체험단 정말 부럽네요! ㅎㅎ
    저는 그냥 스마트홈을 통째로 갖고 싶습니다. ㄷㄷ
    로또 두 번되면 가능할 것 같아요. ^^;

    2010년 09월 17일 08시 06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스마트홈 통째로 가지실 때 집들이 한 번 하면 좋겠는데요^^ 설거지 할 사람 정할 땐 ENVY17로 게임해서 진사람으로 하구요.ㅎㅎㅎ

      2010년 09월 17일 10시 26분
  3. 요시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 ㅠㅠ...

    2010년 09월 18일 22시 57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너무 멋졌나요?ㅎㅎㅎ

      2010년 09월 24일 13시 55분
  4. 핑구야 날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욱 읽어 보고 잇는다 넘 대단하세요

    2010년 09월 24일 19시 55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한발 앞서 뭔가 경험한 이들만 할 수 있는 이야기 같지 않나요? 곧 우리 생활이 이렇게 펼쳐질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드는데요~!

      2010년 09월 27일 10시 15분
  5. Alexia Urik  수정/삭제  댓글쓰기

    Summer of 1969 my father and I were being driving his red 1967 GTO the opposite way from Michigan to California! I recently bought a 67 GTO convertible and astonished my father on the Gilmore Oil Classic Exhibit in Los Angeles and won People's Choice. The lore of your 67 GTO is comforting and there should be one,000s of these types of stories. Joe and Kristine are heroes for positive!

    2014년 04월 05일 15시 40분
  6. Term Life Insurance  수정/삭제  댓글쓰기

    I will right away clutch your rss feed as I can't find your email subscription link or e-newsletter service. Do you've any? Please allow me realize so that I may just subscribe. Thanks.

    2014년 04월 21일 19시 02분
  7. Trena Abdullai  수정/삭제  댓글쓰기

    We're a bunch of volunteers and opening a new scheme in our community. Your web site provided us with helpful information to work on. You have done an impressive job and our entire neighborhood will be thankful to you.

    2014년 04월 24일 03시 20분
  8. Diamonds  수정/삭제  댓글쓰기

    I do not even know how I ended up here, but I thought this post was good. I don't know who you are but definitely you're going to a famous blogger if you aren't already ;) Cheers!

    2014년 05월 11일 02시 34분
  9. Kip Fries  수정/삭제  댓글쓰기

    You are a very intelligent person!

    2014년 05월 18일 19시 57분
  10. Stock Market  수정/삭제  댓글쓰기

    I was recommended this website by my cousin. I'm not sure whether this post is written by him as no one else know such detailed about my trouble. You are wonderful! Thanks!

    2014년 05월 19일 23시 43분
  11. facebook  수정/삭제  댓글쓰기

    I’ve read some just right stuff here. Certainly worth bookmarking for revisiting. I surprise how a lot effort you place to create this type of wonderful informative website.

    2014년 05월 24일 00시 26분
  12. zabor ilenta  수정/삭제  댓글쓰기

    As soon as I detected this internet site I went on reddit to share some of the love with them.

    2014년 05월 24일 05시 01분
  13. free  수정/삭제  댓글쓰기

    I was looking through some of your blog posts on this internet site and I believe this internet site is very instructive! Keep putting up.

    2014년 05월 24일 08시 57분
  14. Rory Reas  수정/삭제  댓글쓰기

    Real Private Home xxx Clips http://homexclips.blogspot.com/

    2014년 05월 31일 16시 41분
  15. survival bracelet instructions  수정/삭제  댓글쓰기

    Having read this I thought it was very informative. I appreciate you taking the time and effort to put this article together. I once again find myself spending way to much time both reading and commenting. But so what, it was still worth it!

    2014년 06월 08일 15시 25분
  16. Health Insurance  수정/삭제  댓글쓰기

    Magnificent web site. A lot of useful information here. I'm sending it to some pals ans additionally sharing in delicious. And naturally, thanks to your sweat!

    2014년 06월 12일 20시 00분
  17. Dominique Kuritz  수정/삭제  댓글쓰기

    Thank you for the auspicious writeup. It in fact was a amusement account it. Look advanced to more added agreeable from you! By the way, how can we communicate?

    2014년 06월 19일 12시 08분
  18. Delpha Rahall  수정/삭제  댓글쓰기

    I am really impressed with your writing skills as well as with the layout on your weblog. Is this a paid theme or did you modify it yourself? Either way keep up the excellent quality writing, it’s rare to see a nice blog like this one nowadays..

    2014년 06월 21일 02시 08분
  19. Jerry Scarbro  수정/삭제  댓글쓰기

    You made some clear points there. I looked on the internet for the subject and found most persons will approve with your site.

    2014년 06월 27일 06시 17분
  20. masseuses  수정/삭제  댓글쓰기

    Thank you so much for providing individuals with a very marvellous possiblity to read from this web site. It is usually so superb and also jam-packed with a good time for me and my office acquaintances to visit your website at the very least 3 times in a week to read through the new guides you have. Not to mention, I am also usually pleased with the very good opinions you give. Some 4 facts in this article are honestly the most impressive I have had.

    2014년 07월 01일 19시 31분
  21. asus zenfone smartphone android terbaik13  수정/삭제  댓글쓰기

    If you're still on the fence: grab your favorite earphones, head down to a Best Buy and ask to plug them into a Zune then an iPod and see which one sounds better to you, and which interface makes you smile more. Then you'll know which is right for you.

    2014년 08월 04일 13시 59분
  22. the lovely dragon  수정/삭제  댓글쓰기

    I love you.

    2014년 09월 22일 12시 33분
  23. manicure  수정/삭제  댓글쓰기

    Hello, I do think your web site could be having browser compatibility problems.
    When I take a look at your web site in Safari, it looks fine however, if opening in I.E., it has some overlapping issues.
    I merely wanted to give you a quick heads up!
    Aside from that, excellent site!

    2017년 04월 08일 03시 52분
  24. BHW  수정/삭제  댓글쓰기

    I visited several web sites but the audio quality for audio songs
    existing at this web page is genuinely excellent.

    2017년 04월 17일 06시 51분
  25. manicure  수정/삭제  댓글쓰기

    Heya i am for the first time here. I found this board and I
    in finding It truly useful & it helped me out much. I hope to offer something
    back and aid others like you aided me.

    2017년 04월 30일 01시 49분
  26. manicure  수정/삭제  댓글쓰기

    I am in fact grateful to the owner of this web site who has shared this impressive paragraph
    at here.

    2017년 05월 03일 17시 34분
  27. Real Money CurrencyMetalsGoldSilverBronze  수정/삭제  댓글쓰기

    Hey there! Quick question that's entirely off topic.
    Do you know how to make your site mobile friendly? My
    web site looks weird when browsing from my iphone 4.
    I'm trying to find a theme or plugin that might be able to correct this
    issue. If you have any suggestions, please share. Many thanks!

    2017년 07월 20일 23시 10분
[로그인][오픈아이디란?]

◀ Prev 1  ... 461 462 463 464 465 466 467 468 469  ... 763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