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전체 (763)
PAVLO GUIDE (2)
HP ZONE (173)
CONSUMER | HOME (358)
COMMERCIAL | SMB&ENTERPRISE (124)
ENJOY PAVLO (101)

최근에 달린 댓글

COMMERCIAL | SMB&ENTERPRISE/REVIEWS 2010년 09월 03일 10시 24분 Posted by PAVLO Manager



얼마 전, 웹 디자이너로 일하는 이성희씨로부터 쪽지를 받았습니다. 디자이너를 위한 노트북을 구입하기로 결심하고는 노트북 매장을 둘러봤는데, 디자인 작업을 위한 노트북을 고르는 일이 머리만 지끈거리게 만들어서 그만 집으로 돌아왔다는 것이 주요 내용이었습니다. 사실 디자이너분들을 보면 포토샵, 플래시, 일러스트레이터, 드림위버 등 일반인이 스타2보다 접근하기 어려운 프로그램을 사용하면서도 프로그램을 구현하는 PC나 노트북에 대한 감이 떨어지는 분들이 많이 계시더라고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답변을 드리기 전에 내부에서 작업을 주로 하는 디자이너에게 왜 노트북이 필요한 지 되물어 보았습니다. 이성희씨의 경우 외부 미팅에서 작업한 디자인을 프리젠테이션할 때, 디자인을 제대로 보여줄 수 있는 노트북이 절실하다고 하더군요. 즉, 노트북의 개념이 데스크탑의 서브가 아니라, 당당히 메인이 되는 것이죠.  궁금함이 더해갔습니다. 직업이 다른 누군가의 노트북과 피씨 사용 패턴이 어떻게 다를까...하는 부분이요. 대부분의 디자이너들이 데스크탑과의 궁합을 볼 때 눈여겨 보는 것을 알아보았는데요, 다섯 가지 정도가 나오더라구요.

1. 포토샵, 일러스트레이터, 플래시 등 여러가지 프로그램을 동시에 사용 가능한가요?
2. 컬러를 정확하게 구현할 수 있나요?
3. 데스크탑만큼 넓은 화면으로 디자인 과정을 보여줄 수 있나요?
4. 장시간 작업하기에 편안한 키보드가 장착되어 있나요?
5. 디자이너에게 치욕스러운 디자인은 아닌가요?

웹디자인을 넘어 애니메이션, 영화, 인테리어, 제품디자인 분야에서 활약하고 계신 모든 디자이너들의 갈증을 해소시켜줄 수 있는 멋진 녀석을 소개해드리도록 할게요~ 바로 그래픽 전문가를 위한 모바일 워크스테이션 엘리트북 8740w입니다!


■ 멀티태스킹의 최강자

이 글을 읽는 지금 각자의 작업표시줄을 살펴보까요? 전 인터넷창을 포함해서 무려 16개를 띄워두고 있네요. 문서작업도 그렇겠지만 그래픽 작업을 할 경우 보통 프로그램을 3개 이상 사용한다고 합니다. 멀티테스킹이 곤란한 경우라면 업무가 마비되는 상태에 직면하게 되죠. 엘리트북 8740w의 프로세서는 I7-720QM,  인텔의 쿼드 코어 CPU입니다. 4개의 코어가 효율적으로 처리하기 때문에 기존의 듀얼 코어와 비교가 안 될 정도로 빠른 처리 속도를 갖고 있는 것이죠. 그리고 또 하나 메모리 용량이 크고 대역폭이 높아서 넓은 공간에서 한꺼번에 많은 데이터를 취급할 수 있습니다. 8차선 도로에서 여러대의 자동차가 한꺼번에 180km 속력으로 달린다고 상상하면 되겠죠?^^

■ 흰 옷은 더 하얗게, 색깔은 선명하게

출력물이 나올 즈음, 많은 디자이너들을 '뜨악'하게 만드는 경우가 있습니다. 화면으로 보던 그래픽과 출력물의 색감이 다를 때입니다. 머릿속의 구상을 이미지화 하는 작업을 힘겹게 마친 그들이 구현하는 과정에서 괴리감을 느낄 때의 심정이란 말로는 전부 표현 못할 것 같은데요. HP 드림컬러 기술이 적용된 8740w는 머릿속 아이디어를 출력물 위에 고스란히 옮겨 놓는 작업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 같습니다. 구현할 수 있는 색깔이 무려 10억개나 되거든요.  참고로 일반 노트북이 구현하는 색은 26만 개 정도이니 그 차이는 어마어마한거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에 탑재된 그래픽카드는 모바일 워크스테이션 전용인 엔비디아 쿼드로(Quadro) 프로페셔널 솔루션입니다. 예전에 '털 이야기'로 멋진 성능에 대해 이야기한 적이 있는데요. 고성능 그래픽 작업이나  3D 어플리케이션 작업도 능수능란하게 할 수 있고, 모바일 플랫폼에 맞춰 전력 효율성을 극대화 시킨 아주 알찬 그래픽카드라고 할 수 있습니다.

■ 캔버스만큼 넓은 모니터로 스케치

넷북.의 귀염성을 좋아하는 디자이너들(여성 디자이너들이 유독^^) 이 많은 건 사실이지만, 그들이 작업을 할 때 넷북을 쓰라고 한다면? 상상조차 할 수 없죠. 자신의 작업을 한 눈에 보면서도 세심한 작업을 해내는 능력을 모니터도 함께 하고 있어야 한다는 사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920x1080 해상도의 17인치 와이드 액정이 주는 화면의 밝기, 대비, 선명도는 작업 환경을 한층 업그레이드시킬 수 있는 요소임이 분명합니다. Full HD 해상도는 기존의 HD 해상도인 1366X768보다 더 고화질을 출력할 수 있는 해상도 크기입니다. 그래서 같은 사이즈의 모니터일지라도 단위 면적당 표시할 수 있는 픽셀 수가 더 많아 좋은 화질과 색표현이 가능해 진 거죠.

피아노를 치듯 손 끝에서 나오는 크리에이티브

주로 데스크탑을 애용하는 디자이너들이 작업환경을 노트북으로 바꿀 경우 손가락이 곤욕을 치르는 일이 왕왕 있습니다. 일반 문서 작업만 하는 경우에도 다른 사람의 노트북을 사용할 때 손가락이 흐름을 타지 못해 애를 먹는 경우가 허다한 게 사실입니다. 엘리트북 8740w는 일반 데스탑 키보드 사이즈와 100% 싱크로율을 자랑한답니다. 그만큼 손가락이 기억하는 작업 환경을 만들어 주는 것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력장치로 3버튼 터치패드가 있어 가운데 버튼을 주로 3D 그래픽이나 CAD 작업을 할 때 요긴하게 활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이라의 특수성을 제대로 발휘한 대목이죠. 일반 터치패드에서 할 수 있는 기능이라고는 손가락 하나로 마우스 커서를 움직이는 정도였습니다. 하지만 이젠 손가락 두개로 문서의 상, 하, 좌, 우의 스크롤이나 이미지의 사이즈를 확대, 축소, 회전 시키는 것까지 가능하답니다.

빈틈없이 스타일리시하게

엘리트북 8740w는 차가운 느낌을 어필하는 디자인을 뽐내고 있습니다. 아기자기하고 귀여운 이미지가 아니라 진정한 프로의 냄새가 물씬 풍기면서도 지나치게 딱딱하지 않은 겉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것이죠. 일을 허투루 하지 않고 빈틈없게 하고 있다는 인상을 노트북이 먼저 보여주는 것 같아 고객을 만나서 프리젠테이션을 하거나 작업 시간을 보여줘야 하는 디자이너들이 좋아할 만한 모습입니다. 자신과 같이 프로의 느낌을 자신의 손발이 되는 노트북이 던져주는 것도 성공적인 미팅으로 이끄는 하나의 힘이 되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HP 비즈니스 제품의 아이덴티티인 헤어라인 디자인을 엿볼 수 있는 엘리트북 8740w에는 HP Duracase 공법이 사용되었습니다. 가벼우면서도 견고함이 필요한 항공기의 설계 기법에 영향을 받은 고강화 case를 사용했답니다. 알루미늄 바디 내부에 벌집 모양 패턴의 마그네슘 골격을 열로 부착해 낙하, 압력 등의 충격에도 데이터를 보호할 수 있도록 되어 있습니다. 표면은 HP Durafinish 공법을 사용해 마찰 등에 의한 스크래치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되는 제품이죠. (기존 노트북에 비해 6배 정도 스크래치에 강하다고 합니다.) 디자인과 견고성이라는 두마리 토끼를 잡고 있다고 볼 수 있겠네요.


제품 사양도 함께 보여드리겠습니다.

<HP EliteBook 8740w-WW369PA>


프로세서 : Core i7-720QM(1.60GHz) Clarksfield (FSB 1333MHz, L2 Cacge 6MB, Turboboost 2.80GHz)
칩셋 : Intel QM57
운영체제 : Window 7 Pro 32/64bit, WinXP Pro(SP3)
그래픽 : NVIDIA Quadro FX 3800M 1024MB VRAM
디스플레이 : 17Full HD (1920 * 1200) LED backit AG
메모리 : 8192MB 1333MHz DDR3 4DM(Slot 4)
하드드라이브 : 500G 7200rpm SATA
광학드라이브 : Super Multi LS SATA UB Type
네트워크 / 무선 : 10/100/1000 Base-Intel Centrino Advanced-N 6200 a/b/g/n 블루투스 2.1
오디오 : 고음질 오디오, 스테레오 스피커, 스테레오 헤드폰/라인출력, 스테레오 마이크 입력, 내장형 듀얼 마이크
확장슬롯 : ExpressCard / 54 slot 1개(ExpressCard/34지원) 6-in-1 미디어 카드리더
포트 및 커넥터 : VGA, Displayport, 스테레오 마이크 입력, 스테레오 헤드폰, 라인출력, 1394a, 전원 커넥터, RJ-11/모뎀, RJ-45/이더넷, 도킹 커넥터, 보조 배터리 커넥터, USB 3.0포트 2개, USB 2.0 포트 3개
배터리 / 전원 : 8C(73WHr) / 150w
제품보증 : HP서비스센터 / 3년 무상서비스

엘리트북 8740w가 가지고 있는 스펙은 노트북이 가질수 있는 스펙 중 가장 최상의 것들만 따로 골라 한 곳에 쏙 집어넣은 듯한 느낌이 듭니다. 그만큼 일반 유저들에게도 엘리트8740w는 갖고 싶어하는 노트북에 포함될 것 같아요. 이렇게 디자이너들의 고민을 해결해 줄 수 있는 엘리트북 8740w는 얼마전에 소개해드린 디자인 서바이벌 D-WAR에 협찬되고 있습니다. 9월말에 방영이 될 때 D-WAR에 참여한 디자이너들의 생생한 이야기와 함께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의 면모를 구석구석 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할 예정입니다.  그 때 또 멋진 스펙을 자랑하는 이 녀석의 이야기를 더 해드릴 수 있겠네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er profile
author image
한국 HP 프린팅 퍼스널 시스템 그룹의 공식 블로그입니다.
HP 데스크탑, 노트북, 태블릿, 하이브리드 PC, 올인원 PC 및 워크스테이션에 대한 정보를 함께 나눠요.

"REVIEWS"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0년 09월 03일 10시 24분 2010년 09월 03일 10시 24분



TRACKBACK :: http://pavlo.kr/trackback/385

  1. 디자이너도 카페에서 노트북 펴놓고 일하고 싶다.

    Tracked from Every Romantic Day  삭제

    작가라는 직업이 부러운 이유는 노트북만 가방에 넣고 다니면 언제, 어디서는 일을 할 수가 있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디자인을 하며 밥을 벌어 먹고 사는 처지인 저로서는 조용한 카페에서 커피 한 잔을 주문한 채 담배를 입에 물고서 노트북을 펼쳐 놓은 채 일을 한다는 것은 상상 밖의 일입니다. 왜냐구요? 우선 제 작업 환경을 보여드리겠습니다. 왼쪽은 20인치, 오른쪽은 15인치 LCD를 듀얼로 쓰고 있습니다. 가로해상도는 둘을 합치면 무려 2624픽셀이..

    2010년 09월 24일 16시 49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체리쉬닷컴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좋은 제품이 나왔네요.
    전 디자이너가 아니지만... 멋진 리뷰 잘 보고 갑니다!

    조은 하루 되세요!

    2010년 09월 03일 12시 28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체리쉬닷텀님! 8740w는 담을 수 있는 기술은 모두 담은 노트북인 건 분명한 것 같아요. 노트북 사용이 잦은 분들은 꼭 디자이너가 아니더라도 탐낼만한 녀석 아닐까요?ㅎㅎ 태풍이 지나갔다고 하네요. 멋진 주말 준비하고 계신가요?ㅎㅎ

      2010년 09월 03일 13시 53분
  2. 열정포트폴리오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상당히 매력적이네요. 5가지 디자이너가 원하는 부분을 콕 집어서 얘기하신것 같아요. 디자이너분들 꼭 이 글 보셔야될듯 합니다.

    2010년 09월 03일 13시 11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열정포트폴리오님의 블로그에서 디자인 관련 글을 읽고 보곤했답니다.ㅎㅎ D-WAR 촬영을 따라가면서 디자이너분들과 이야기할 기회가 많은데요, 디자이너와 IT. 느낌이 좋은 것 같아요^^ 자주 이야기 나눠 보자구요!!

      2010년 09월 03일 13시 57분
  3. 귀염둥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빈틈없는 디자인 엘리트북 끌리네요~!!! 얼릉 돈모아서 지르고 싶어요~!

    2010년 09월 03일 13시 29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귀염둥이님의 목표 꼭 이루시길~!!

      2010년 09월 03일 13시 57분
  4. Boan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제 블로그 네이트온관련글을 추천해주셔서 방문왔습니다. 다음뷰구독하였는데 맞구독 요청드려도될까요? 즐거운 금요일 오후되세요..

    2010년 09월 03일 14시 51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네 반갑습니다. Boan님. Boan님 블로그는 자주 가보곤 합니다.ㅎㅎ저도 구독 하지요^^ 금요일도 마무리 잘 하시고 즐거운 주말 계획도 세우시고요~!

      2010년 09월 03일 16시 31분
  5. 티런  수정/삭제  댓글쓰기

    hp노트북을 하나 가지고 있는데 거실에두고 5년동안 요긴하게 아주 잘쓰고 있습니다.ㅎㅎ

    2010년 09월 03일 16시 30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5년 동안 쓰고 계시다니 관리도 아주 잘 하시나봐요. 뭐든 하나 마련해서 오랫동안 쓴다는 게 쉬운 일은 아니더라고요.ㅎㅎ

      2010년 09월 03일 16시 32분
  6. adish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시는 분께서 노트북으로 영상을 작업한다는 이야기를 듣고 놀랐는데요, 정말 고사양의 노트북이 존재하는군요~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

    2010년 09월 03일 19시 34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요즘은 영상과 3D 작업을 넘나들며 노트북 작업이 가능해서 작업하는 분들이 좋아한다는 후문이~~~

      2010년 09월 06일 12시 07분
  7. 강경태  수정/삭제  댓글쓰기

    메모리가 8기가라니 상당하네요..ㅋ 이 정도의 제품을 구매할 타겟층들은 가격에 대해선 크게 민감하지 않을테니 SSD 64GB 정도 하나 더 넣었으면 더욱 뛰어나지 않았을까 싶네요. 멀티미디어 작업에서 SSD의 위력은 대단할텐데 말이죠^^

    2010년 09월 03일 21시 23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그렇게 업그레이드 한다면 엘리트북 8740w이 어마어마해 질 것 같은데요.ㅎㅎ

      2010년 09월 06일 12시 06분
  8. 요시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고다아아아앙^^

    2010년 09월 05일 15시 45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요시님의 의견에 싱크로율 100% 입니다.^^

      2010년 09월 06일 12시 05분
  9. 토익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전 디자이너만큼의 고사양 노트북은 필요하지 않지만 마지막 사진에 엘리트북 8740w 디자인보고서 욕심이 갑자기 뭉게뭉게!!!ㅜㅜ 정말 탐나요 저런게 바로 차가운 도시 여자 차도녀의 노트북인듯!

    2010년 09월 05일 21시 18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어느분이 쪽지를 주셨는데, (이분은 디자이너예요) 회사 팀장님께서 업무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엘리트북8740w를 구입해 주시기로 하셨다고 하더라구요...저도 완전 부럽다는 생각을 했답니다ㅎㅎ '차도녀' 멋진 별명이 될 것 같은데요?^^

      2010년 09월 06일 12시 05분
  10. 스무디아  수정/삭제  댓글쓰기

    디자이너가 아니라 필요는 없지만 어쨋든 엄청 탐나는 아이네요~
    구경잘하고 갑니다~

    2010년 09월 06일 10시 10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집에 모셔두고 게임을 하거나 엔터테인먼트로 즐기기에도 참 괜찮은 녀석이예요. 가격대가 좀 높아서 놀기위해 구입하기에는 부담감이 있죠..

      2010년 09월 06일 12시 03분
  11. G팡이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 갖고 싶네요... 오늘부터 돈모아야겠어요~ㅜ.ㅜ

    2010년 09월 06일 12시 50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홧팅입니다!!

      2010년 09월 07일 11시 25분
  12. 꽁보리밥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전문가다우 선택입니다.
    방문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이번 한주도 즐거움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2010년 09월 06일 22시 23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꽁보리밥님 고맙습니다~! 이번 한 주 멋지게 시작하고 계시죠?ㅎㅎ

      2010년 09월 07일 11시 25분
  13. 티런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금씩 버벅거릴때 욕심이 확!ㅎㅎ
    메모리가 제껀 얼마였더라...ㅋ

    2010년 09월 07일 13시 25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ㅎㅎㅎ 메모리가 티런님을 확~~끌었군요.^^

      2010년 09월 07일 13시 29분
  14. 악랄가츠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이동하면서 작업할만한 노트북을 고르고 있는데..
    역시 HP제품이 제일 끌리더라고요! ㅎㅎㅎ
    아아 갖고싶어요! >.<

    2010년 09월 13일 13시 27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이번 기회에 멋진 놈으로 하나 장만하시죠^^ㅎㅎ

      2010년 09월 13일 13시 51분
  15. 용의자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니터가 제일 중요한 것 같아요~
    노트북으로 하던 작업물을 회사 CRT 모니터로 옮겨서 봤을 때 "뜨아~" 했던 적이 한 두 번이 아니었어요..ㅠㅠ

    2010년 09월 13일 13시 46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저도 예전에 모니터를 중요하지 않게 생각했다가 큰 코를 다친 적이 있어서...중요성을 실감하고 있습니다!

      2010년 09월 13일 13시 53분
  16. 이야기캐는광부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나 갖고 싶어요. 흑흑. 미래에는 타자습관에 따라 자판의 위치가 인공지능으로 바뀌는 노트북이 나올까요?^^

    2010년 10월 22일 08시 18분
    • PAVLO Manager  수정/삭제

      미리 타자 습관을 입력해두는 기기가

      나오게 될지도 모르겠지요 ^^

      2010년 12월 14일 01시 31분
  17. loggyong  수정/삭제  댓글쓰기

    디자인 전공합니다. 요즘 이동성을 지니고 작업할 필요성을 느껴 노트북 정보를 검색하다 발견!!

    정말 신세계구나~~ 했는데, HP....

    아는 사람은 다 안다는 HP 후진 A/S..... 요게 발목을 붙잡고 있습니다...ㅠ

    2010년 12월 13일 17시 20분
  18. 홍지혜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품정말 좋은것 같네요
    제가 지그 제품디자인 전공하는 학생인데
    노트북을 구매 하려고하는데 ,어떤걸 구매해야할지 잘 모르겠어서여~그래서 찾아보다가 여기 와서 글을 보게되었는ㄷㅔ,짱좋네용 ㅋㅋ
    근데 가격이 만만치 안네여?ㅠㅠ
    이수준보다 좀 낮은 거에, 가격도 낮은 제품 또 추천해주세요.ㅠㅠ

    2010년 12월 22일 22시 59분
  19. 김재석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데 HDMI가 없네요... 요즘 대부분은 있는거 같은데..
    그리고 Win7 Pro.. K 인데 Blue Screen이 너무 많이 나와요..
    종료 시켜도 꺼지지 않는 경우도 허다해서 전원 버튼을 꾹 눌러야 꺼지고..
    중국에서 일하고 있어서 서비스센터도 가기가 어렵구...

    2011년 12월 24일 22시 38분
  20. Dorian Pittari  수정/삭제  댓글쓰기

    Thanks for sharing these with us!

    2014년 04월 06일 12시 41분
  21. Dental Insurance  수정/삭제  댓글쓰기

    Thank you for the good writeup. It in fact was a amusement account it. Look advanced to more added agreeable from you! However, how could we communicate?

    2014년 04월 22일 13시 48분
  22. iPhone 4 Unlock Carrier Sweden  수정/삭제  댓글쓰기

    Sods law isn't it - spending ages researching something, only to discover a webpage like yours that presents you all the information in one spot that you've just wasted hours looking for! The way you have penned this page is both articulate and informative simultaneously. That's quite an achievement, considering the subject matter written about. Thanks again, I have discovered something new today, which I like to try and achieve everyday. As my old father said "a day gone without learning is a wasted day!". I learned a lot from this article, thank you. If you have no objection, I'd like to place a link to your site from my Facebook page, is that OK?

    2014년 04월 23일 02시 29분
  23. Unlock iPhone 5 USA  수정/삭제  댓글쓰기

    Sods law isn't it - you spend an eternity researching something, only to discover a page like yours that presents you everything in one location that you've just wasted hours searching for! The way you have composed this article is both articulate and informative simultaneously. That's quite an achievement, considering the subject matter addressed. I like to try and learn something everyday, and this blog definitely taught me something. Thank you again for taking the time to write this. If it's alright with you, I'd like to put a link to your site from my Facebook page, I hope that's fine?

    2014년 04월 23일 18시 27분
  24. lasik centre  수정/삭제  댓글쓰기

    For sure agree with your words. Excellent Blog Bing sent me to.

    2014년 04월 24일 11시 58분
  25. lasik  수정/삭제  댓글쓰기

    A thoughtful opinion and ideas I you will employ on my own blog. You've clearly spent a terrific deal of time for this! Thank you!

    2014년 04월 25일 11시 08분
  26. laser eye surgery  수정/삭제  댓글쓰기

    It would be to my pleasure to read and also to socially bookmark!!!!

    2014년 04월 26일 02시 11분
  27. free  수정/삭제  댓글쓰기

    very good submit, i actually love this website, carry on it

    2014년 05월 24일 01시 27분
  28. zaborilenta  수정/삭제  댓글쓰기

    With havin so much content do you ever run into any problems of plagorism or copyright infringement? My site has a lot of completely unique content I've either created myself or outsourced but it appears a lot of it is popping it up all over the internet without my permission. Do you know any methods to help stop content from being ripped off? I'd definitely appreciate it.

    2014년 05월 24일 05시 59분
  29. free  수정/삭제  댓글쓰기

    Whats Going down i am new to this, I stumbled upon this I've found It absolutely helpful and it has helped me out loads. I hope to give a contribution & assist other customers like its helped me. Great job.

    2014년 05월 24일 10시 01분
  30. Billboards  수정/삭제  댓글쓰기

    I loved as much as you'll receive carried out right here. The sketch is tasteful, your authored material stylish. nonetheless, you command get got an shakiness over that you wish be delivering the following. unwell unquestionably come more formerly again since exactly the same nearly very often inside case you shield this hike.

    2014년 05월 25일 14시 11분
  31. How to make homemade night vision flashlight - Night Vision and Thermal Systems  수정/삭제  댓글쓰기

    It is in reality a great and helpful piece of information. I am happy that you shared this helpful information with us. Please stay us informed like this. Thanks for sharing.

    2014년 05월 25일 16시 18분
  32. Vince Gerondale  수정/삭제  댓글쓰기

    Real Private Home xxx Clips http://homexclips.blogspot.com/

    2014년 05월 31일 16시 17분
  33. tomorrowland 2014 venue  수정/삭제  댓글쓰기

    Only a smiling visitant here to share the love (:, btw great design.

    2014년 06월 04일 00시 26분
  34. asus zenfone smartphone android terbaik79  수정/삭제  댓글쓰기

    Hands down, Apple's app store wins by a mile. It's a huge selection of all sorts of apps vs a rather sad selection of a handful for Zune. Microsoft has plans, especially in the realm of games, but I'm not sure I'd want to bet on the future if this aspect is important to you. The iPod is a much better choice in that case.

    2014년 08월 05일 03시 07분
  35. credit repair  수정/삭제  댓글쓰기

    I needed to thank you for this very good read!! I absolutely enjoyed every little bit of it. I have got you book marked to check out new things you post…

    2014년 09월 02일 17시 46분
  36. BHW  수정/삭제  댓글쓰기

    Thanks for finally talking about >PAVLO <Liked it!

    2017년 04월 26일 21시 24분
  37. BHW  수정/삭제  댓글쓰기

    It is perfect time to make some plans for the future and it's time to be happy.

    I have read this post and if I could I want to suggest you
    few interesting things or tips. Perhaps you can write next articles referring to this article.
    I want to read more things about it!

    2017년 04월 26일 21시 25분
  38. manicure  수정/삭제  댓글쓰기

    Greetings! Very helpful advice in this particular article!
    It is the little changes that make the most significant changes.
    Thanks a lot for sharing!

    2017년 04월 30일 00시 56분
  39. manicure  수정/삭제  댓글쓰기

    This is my first time go to see at here and
    i am really impressed to read everthing at single place.

    2017년 04월 30일 01시 04분
  40. manicure  수정/삭제  댓글쓰기

    Heya i am for the first time here. I came across this board and I find It really useful & it helped me out much.

    I hope to give something back and aid others like you helped me.

    2017년 05월 03일 17시 51분
  41. paramagnetic beads  수정/삭제  댓글쓰기

    I have fun with, result in I discovered exactly what I used to be taking a look for.
    You've ended my four day lengthy hunt! God Bless you man. Have a nice day.
    Bye

    2017년 11월 20일 22시 37분
  42. paramagnetic beads  수정/삭제  댓글쓰기

    An outstanding share! I've just forwarded this onto a friend who was doing a little homework on this.
    And he in fact ordered me lunch due to the fact that I found it for
    him... lol. So allow me to reword this.... Thanks for
    the meal!! But yeah, thanks for spending time to talk about this topic here on your website.

    2017년 11월 21일 01시 54분
  43. cation exchange chromatography  수정/삭제  댓글쓰기

    Excellent, what a blog it is! This web site presents
    valuable information to us, keep it up.

    2017년 11월 21일 05시 33분
[로그인][오픈아이디란?]

◀ Prev 1  ... 466 467 468 469 470 471 472 473 474  ... 763  Nex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