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전체 (763)
PAVLO GUIDE (2)
HP ZONE (173)
CONSUMER | HOME (358)
COMMERCIAL | SMB&ENTERPRISE (124)
ENJOY PAVLO (101)

최근에 달린 댓글

COMMERCIAL | SMB&ENTERPRISE/REVIEWS 2009년 04월 01일 17시 24분 Posted by WONSIDE
들어가는 잡담

오늘 HP DV2신제품 발표회에 다녀 왔습니다. 그리고 드디어 넷북과 이별을 고해야 할 때가 왔음을 느꼈답니다. 저는 184cm의 우람한 풍체의 소유자죠. 헌데 어울리지 않게 포터블디바이스는 무조건 얇아야 간지가 난다는 철학을 일관되게 유지해 오고 있답니다.

"내겐 너무도 아쉬운 넷북"


그리고 4달전 전 HP Mini를 손에 넣었죠...
물론 주변의 시선을 끌기에는 더 없이 좋은 놈이었죠. 제 가방엔 항상 섹시한 바디의 파트너가 있었죠. 하지만...
 - 녀석은 과도하게 아담해 제 어깨를 움츠러 들게 했죠. (10.2' display)
 - 녀석은 콧대가 높아 너무 자신을 보여주려 하지 않았죠 (VGA포트, HDMI포트 부재)
 - 녀석은 대인관계가 영 시원찮았죠 (USB 2.0 포트 x2)
 - 녀석은 멋진 스키니 바디였지만 속이 좀 부실 했죠. (Atom 프로세서)
녀석은 내게 노트북으로 다가오기에 조금 부족했죠..... 그냥 미니북일 뿐....

사실 노트북은 노트북의 짜세를 갖출때 매력이죠. 그리하야 전 섹시한 바디의 파트너를 찾아 해맺죠.. 물론 시장에는 참 많은 핫 노트북들이 있더군요. 울트라포터블이라는 명칭하에 제 주머니를 탈탈 털기해 눈에 불을 켜고 말이죠. 140....150..... 170.... Real Hot Price....



Mini의 진화?  Hello DV2!


오늘 간담회에서 본 녀석은 사실 작년 CES에서 부터 주시하고 있던 녀석이었답니다. 사실 실제로 보고 싶기도 했구요. 그래도 보고 온 것이 있으니 녀석부터 소개 올리도록 하죠. HP에서 AMD와 손잡고 유콘플랫폼을 쓴 DV2입니다.

 
노트북과 모델에게 영광이..쿱!



옆태를 볼까요?
 - 보시다 시피 아주 얇고 섹시합니다. 그리고 베터리 부분의 볼륨때문에 그립감도 만족 스럽구요.
 - USB 2.0포트는 3개가 보이네요, 5-in-one 리더기 슬롯도 보이구요.
    결정적으로 HDMI포트가 절 흐믓하게 하는 군요.
 - 종합적으로 옆태는 Hot 합니다. 꽤 실용적이기도 하구요.



정면을 보죠!
 - 거울로 대신 써도 될 것 처럼 광이 나네요.
   지문의 앞박에 대한 관리만 잘할 수 있다면 나름 럭셔리하게^^
 - 개인적으로 블랙을 선호하지만 이번 화이트는 진정 대박인 듯 싶군요.
    컬러감은 아주 만족 스럽네요.
 - 키보드....아하...이게 뭔가요?  Mini키보드와 동일한 크기와 구성이네요.
    사실 넷북라인에서의 HP mini 키보드는 예술이었지만 12인치에서는 과연.. 어떤 평을 받을지..




덧붙여 볼까요?


 - 상감처리된 문양은 이번 모델에서도 아주 맘에 드네요..(사람마다 취향은 다르겠지만..)
 - 아하..열..열... 이번에도 못잡나요? AMD라서 괜한 선입견이 드는 걸까요?
    조금 후끈하게 느껴지는 아쉬움이.....쓰는데 지장있지는 않겠지만 anti HP분들의 주 무기가
   발열인 관계로 이번에도 살짝 고전할 듯...ㅋ
 


- 외장형 ODD! 개인적으로 노트북으로 DVD를 즐기는 내게 끔쪽같은 아이템!
   정말 HP답지 않은 It-Sense! 참으로 탐나는 외장형 ODD네요.

일단 넷북이 줬던 아쉬움을 체워주기에 아주 그럴싸한 녀석이 등장한것 같습니다. 작년 말 부터 눈여겨 오던 녀석이었는데 CES BEST Laptop이 실망은 안겨주지 않네요.  일단 DV2의 외형과 구성에서는 높은 점수를 주고 싶습니다. 시장에서의 반응도 기대되구요.. 하지만.. 문제는.....



검증되지 않은 것들..


일단 외형은 저와 넷북의 이별을 앞당기기에 충분하지만 아직 검증되지 못한 것들이 있으니..
이 녀석 속구녕이죠.. 유콘 플랫폼을 쓰고 있는 AMD Neo CPU, ATI 라데온 그래픽카드, 베터리 타임, 실사용 발열....
그리고 가격...가격..

우선  조만간 DV2를 써 볼 수 있는 기회가 생길 것 같기에 비전문가적 유저 테스트를 통해 비전문가적 검증을 해볼 예정이기랍니다. 더불어 가격... 현재 오픈마켓에서 130만원에 가격이 형성되어 있군요.. 이건 아니잖아요....
오늘 간담회에서 듣기로는 그 가격은 환율에 +a를 한 추정가격일 뿐이라네요. 간담회 이후 시장에 유통될 예정이고 초반 가격대는 100~110만원으로 예상한다고 합니다. 흠.. 미국에서 699$정도이기는 하지만 국내 런칭 모델과는 스펙차이가 제법 있을 것이라고도 하구요. 아무튼 가격이 관건입니다. 그리고 시장에서 얼마만큼 완충되 가격이 떨어 질지도..

아무튼 조만간 있을 비전문가적 리뷰때 AMD story와 기타 미검증사항들을 다루도록 하죠..



과연 넷북독주의 발목을 잡을 수 있을까요? 좀 더 두고보죠!... ㅋㅋ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riter profile
author image
WONSIDE
[HP PAVLO Manager]

HELLO ~ Digitainer!(Digital Entertainer)
디지털 라이프를 즐기시는 여러분들께 즐거움과 정보를 드리는
HP PAVLO Blog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REVIEWS"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9년 04월 01일 17시 24분 2009년 04월 01일 17시 24분



TRACKBACK :: http://pavlo.kr/trackback/142

  1. 이젠 넷북(미니북)과 이별을 고해야 할 때...[HP DV2 런칭 발표회]

    Tracked from WONSIDE 雜談遊戱  삭제

    들어가는 잡담 오늘 HP DV2신제품 발표회에 다녀 왔습니다. 그리고 드디어 넷북과 이별을 고해야 할 때가 왔음을 느꼈답니다. 저는 184cm의 우람한 풍체의 소유자죠. 헌데 어울리지 않게 포터블디바이스는 무조건 얇아야 간지가 난다는 철학을 일관되게 유지해 오고 있답니다. "내겐 너무도 아쉬운 넷북" 그리고 4달전 전 HP Mini를 손에 넣었죠... 물론 주변의 시선을 끌기에는 더 없이 좋은 놈이었죠. 제 가방엔 항상 섹시한 바디의 파트너가 있었죠..

    2009년 03월 31일 10시 34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엠씨  수정/삭제  댓글쓰기

    HP 노트북 하면 왠지 비즈니스용 같은 느낌이 많았었는데, 이번 DV2는 참 이쁘게 나온거 같네요.
    12인치를 특히나 선호하는 저에겐 군침도는 제품인데요? AMD의 CPU검증만 어느정도 된다면 이번 여름.. 구매를 고려할듯 ㅋ 근데 가격이 130은 좀...699$라면 90~100만원대에 가격이 됐음 좋겠는데 ^^!

    2009년 03월 31일 11시 28분
    • Pavlo  수정/삭제

      현재 형성되는 가격은 정확하지 않은 가격입니다. 정상적으로 채널에 유통되면 100~110만원 정도로 형성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리고 국내 시장에 들어오는 DV2는 현지 제품 보다 고사양으로 구성된답니다.

      2009년 03월 31일 15시 03분
  2. 츠네오  수정/삭제  댓글쓰기

    디자인 너무 마음에 드네요!

    2009년 04월 02일 16시 20분
    • pavlo  수정/삭제

      가격과 스펙에서 아직 호불호가 갈리지만 디잔인에서 만큼은 저역시 만족스럽네요.ㅋㅋ

      2009년 04월 02일 16시 46분
  3. november75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외의 유명 리뷰어들 평이 참 좋았던 모델입니다
    이유는 기존 아톰을 상회하는 성능, 그리고 낮은 가격이 이유였는데
    국내에 들어오는 모델중 1003 모델이
    http://www.shopping.hp.com/product/note ··· 52523aba
    이 모델과 같은 모델인데 좀 다른게 있습니다
    이름이 다르다구요? 또 메모리 용량도 반토막이 났습니다
    또 국내엔 프로모션으로 생색내기용으로 뿌린다던 두달동안의 odd공짜행사가 무색해지게 원래가 한몸이었네요^^ 뭐 리베이트 행사야 우리나라서 워낙 띠엄띠엄하기도하고 네이버가 9만원정도 하던가 저거 받아도 뭐 얼마나좋겠어하시는분도 있을테고 아무튼 리베이트를 제외하고도 원래 판매가에 환율을 정확히 곱하고 구매대행비에 배송대행비를 더하고 수입부가세 10%를 더한 가격으로 책정을 했더라구요^^
    뭐 상관없습니다 제대로 받기나 한다면
    문젠 미국서도 23만원이나하는 4기가 단일모듈은 왜 현대의 3만원짜리 2기가 모듈로 둔갑해 있는것인지...
    뱅크가 두개짜리 노트북이면 누가 이런거 신경이나쓰겠습니까 2기가 끽해야 3만원인데 하나더사서 두개 꼽으면 되니깐요 근데 이놈 뱅크 하나짜리 아닙니까 게다가 메모리 가격이 2기가 가격 3만원 곱하기2해서 6만원이면 살수있는 물건도 아니고 얼마전에 50만원에 팔리고 미국땅에서마저 23만원에 팔리는 4기가를 어느새월에 가격내려산답니까? 20만원 차액이면 요즘 잘나간다는 ssd를 살 가격입니다
    가뜩이나 메모리 품귀라며 가격 올라가는데....
    외국리뷰어가 와 ~ 했던이유중 하난 아니750불짜리 노트북에 메모리만 177불짜리가 꼽혔네? 이거 아니었을까 생각해봅니다..

    2009년 04월 12일 22시 05분
    • 럭키스타  수정/삭제

      흠... 글쿤요 4기가짜리가 2기가(그것도 행사로)로 둔갑한건 역시 좀 -ㅅ-;;;

      2009년 04월 17일 21시 26분
  4. tjyocljqeom  수정/삭제  댓글쓰기

    hDpr93 <a href="http://tfdqnomfdnya.com/">tfdqnomfdnya</a>, [url=http://twajtxwebqsq.com/]twajtxwebqsq[/url], [link=http://jcncyzjalzur.com/]jcncyzjalzur[/link], http://pqdzfgauvzeu.com/

    2010년 10월 02일 21시 30분
  5. helpful hints  수정/삭제  댓글쓰기

    You are so interesting! I don't suppose I have read anything like that before. So wonderful to discover someone with some unique thoughts on this issue. Really.. thanks for starting this up. This website is something that's needed on the web, someone with a bit of originality!

    2013년 03월 28일 02시 30분
  6. Jamison Pinard  수정/삭제  댓글쓰기

    Which is straightforward.br /The sellers and auctioneers want a massive viewers because it helps develop the atmosphere by which bidders are encouraged to bid the rates up. If you'd been to Gooding & Co.'s Pebble Beach Auction previous yr when the Testa Rosa Prototype as well as the Whittell Duesenberg Coupe sold for report bids, you would recognize the entertainment and stimulation value of the crowd.

    2014년 04월 06일 12시 06분
  7. Florrie Malave  수정/삭제  댓글쓰기

    Its like you learn my intellect! You seem to know a great deal approximately this, which include you wrote the e book in it or anything. I believe which you simply just could do having a several percent to pressure the message house a bit, but in its place of that, that is fantastic site. A fantastic go through. I am going to undoubtedly be back.

    2014년 04월 12일 03시 08분
  8. Medical Insurance  수정/삭제  댓글쓰기

    Thanks, I've just been searching for information approximately this topic for ages and yours is the greatest I have came upon till now. However, what about the conclusion? Are you certain about the supply?

    2014년 04월 21일 17시 39분
  9. iPhone 3G Factory Unlock Spain  수정/삭제  댓글쓰기

    It's sods law isn't it - you spend masses of time searching for something, only to discover a website like this that gives you everything in one place that you've just wasted hours searching for! The way you have composed this page is both articulate and informative simultaneously. That's quite an accomplishment, considering the subject matter addressed. Thank you once again for taking the time to publish this, I have learned a lot :). As my old dad said "a day gone without learning is a wasted day!". I learnt a great deal from this article, thank you. I hope you don't mind, but I have added a link to this web page from my my Google+ page.

    2014년 04월 22일 23시 01분
  10. Vinyl Flooring  수정/삭제  댓글쓰기

    Keep up the excellent piece of work, I read few posts on this website and I think that your web blog is real interesting and holds sets of wonderful information.

    2014년 05월 02일 00시 14분
  11. Celebrity  수정/삭제  댓글쓰기

    This is very interesting, You're a very skilled blogger. I have joined your rss feed and look forward to seeking more of your wonderful post. Also, I have shared your website in my social networks!

    2014년 05월 08일 01시 13분
  12. Diamond Earrings  수정/삭제  댓글쓰기

    I believe you have mentioned some very interesting details , thanks for the post.

    2014년 05월 10일 15시 43분
  13. Fashion Jewelry  수정/삭제  댓글쓰기

    I think this is one of the most significant information for me. And i'm glad reading your article. But want to remark on some general things, The web site style is ideal, the articles is really nice : D. Good job, cheers

    2014년 05월 11일 01시 21분
  14. Vacation Rentals  수정/삭제  댓글쓰기

    We are a group of volunteers and starting a new scheme in our community. Your web site offered us with valuable info to work on. You've done a formidable job and our whole community will be grateful to you.

    2014년 05월 16일 04시 42분
  15. Son Whittington  수정/삭제  댓글쓰기

    I was just searching for this info for a while. After six hours of continuous Googleing, finally I got it in your website. I wonder what's the lack of Google strategy that don't rank this kind of informative web sites in top of the list. Usually the top web sites are full of garbage.

    2014년 05월 18일 23시 47분
  16. Jonah Mismit  수정/삭제  댓글쓰기

    I hope one day to evolve into a semi-serious blogger. I have enjoyed your tutorials, and used a few of them while getting my blog together.

    2014년 05월 20일 03시 49분
  17. Information Technology  수정/삭제  댓글쓰기

    Attractive section of content. I just stumbled upon your weblog and in accession capital to assert that I acquire in fact enjoyed account your blog posts. Anyway I will be subscribing to your feeds and even I achievement you access consistently fast.

    2014년 05월 22일 21시 38분
  18. zabor ilenta  수정/삭제  댓글쓰기

    Keep working ,remarkable job!

    2014년 05월 24일 05시 53분
  19. Sponsor  수정/삭제  댓글쓰기

    I was suggested this website by my cousin. I am not sure whether this post is written by him as nobody else know such detailed about my trouble. You are amazing! Thanks!

    2014년 05월 25일 13시 47분
  20. twin cities party bus  수정/삭제  댓글쓰기

    I wanted to draft you the little remark just to say thanks as before on the great concepts you have featured above. This has been so pretty open-handed with people like you to offer extensively what a few individuals could possibly have made available for an ebook to help make some money for themselves, and in particular seeing that you might have done it in the event you decided. These tips additionally served to become fantastic way to fully grasp most people have a similar eagerness just like my very own to find out good deal more in respect of this problem. I believe there are lots of more enjoyable situations in the future for people who examine your website.

    2014년 06월 14일 11시 26분
  21. Darell Luyando  수정/삭제  댓글쓰기

    fantastic issues altogether, you simply won a new reader. What may you suggest about your post that you made a few days in the past? Any positive?

    2014년 06월 18일 09시 52분
  22. Edmond Gionfriddo  수정/삭제  댓글쓰기

    I have been exploring for a bit for any high-quality articles or weblog posts in this kind of area . Exploring in Yahoo I at last stumbled upon this site. Reading this information So i am satisfied to show that I have an incredibly good uncanny feeling I found out just what I needed. I so much definitely will make certain to do not omit this web site and give it a glance on a constant basis.

    2014년 06월 20일 12시 54분
  23. Vodafone customer services  수정/삭제  댓글쓰기

    Your method of explaining all in this paragraph is genuinely nice, every one be capable of simply know it, Thanks
    a lot.

    2014년 06월 26일 00시 13분
  24. Herman Pardieck  수정/삭제  댓글쓰기

    We're a group of volunteers and opening a new scheme in our community. Your website provided us with valuable information to work on. You have done a formidable job and our entire community will be thankful to you.

    2014년 07월 01일 18시 28분
  25. asus zenfone smartphone android terbaik158  수정/삭제  댓글쓰기

    The Zune concentrates on being a Portable Media Player. Not a web browser. Not a game machine. Maybe in the future it'll do even better in those areas, but for now it's a fantastic way to organize and listen to your music and videos, and is without peer in that regard. The iPod's strengths are its web browsing and apps. If those sound more compelling, perhaps it is your best choice.

    2014년 08월 04일 14시 38분
  26. asus zenfone smartphone android terbaik153  수정/삭제  댓글쓰기

    Apple now has Rhapsody as an app, which is a great start, but it is currently hampered by the inability to store locally on your iPod, and has a dismal 64kbps bit rate. If this changes, then it will somewhat negate this advantage for the Zune, but the 10 songs per month will still be a big plus in Zune Pass' favor.

    2014년 08월 04일 23시 43분
  27. credit repair  수정/삭제  댓글쓰기

    Excellent post. I am going through a few of these issues as well..

    2014년 09월 02일 17시 23분
  28. Jean Rhondes  수정/삭제  댓글쓰기

    This is the most informative we have seen for a long time at a blog thanks

    2014년 10월 07일 21시 22분
  29. top credit repair  수정/삭제  댓글쓰기

    I have recently started a website, the information you offer on this web site has helped me tremendously. Thank you for all of your time & work.

    2014년 10월 14일 20시 56분
[로그인][오픈아이디란?]

◀ Prev 1  ... 669 670 671 672 673 674 675 676 677  ... 763  Next ▶